카카오 미니 이모티콘: 작아서 더 귀엽다!

카카오가 ‘미니 이모티콘’을 공개했습니다. 미니 이모티콘은 말풍선 안에서 글자와 결합해 여러 메시지를 표현할 수 있는 작은 이모티콘입니다. 여러 이모티콘을 결합해 다양한 상황이나 감정을 묘사할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춘식이의 얼굴과 몸을 조합해 춘식이 뛰어가는 모습이나 몸이 길어지는 모습을 묘사할 수 있습니다. 단독으로 사용하면 기존 이모티콘처럼 크게 확대되어 표시됩니다.

‘춘식이의 하루’, ‘핑크핑크 어피치’, ‘미니 문방구’까지 총 3가지 종류의 미니 이모티콘을 공개했습니다. 프로모션 페이지를 통해 카카오톡에 다운로드 받아 평생 무료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카카오
©카카오

‘춘식이의 하루’는 사용자가 일상을 표현할 수 있는 이모티콘입니다. 표정을 묘사하는 얼굴, 움직임을 표현하는 몸, 친근한 물건이나 기호로 구성 됐습니다. 대부분의 요소에 애니메이션이 적용되어 다양한 움직임을 표현할 수 있습니다.

©카카오

‘핑크핑크 어피치’는 환상적인 느낌을 주는 말랑한 사탕 같은 이모티콘입니다. 온통 핑크빛 요소들로 유니콘, 마법봉, 인형, 풍선처럼 특별한 이벤트를 표현하는 사랑스러운 요소로 구성 됐습니다.

©카카오

‘미니 문방구’는 다양한 문구와 이모티콘에서 자주 쓰이는 사물을 표현합니다. 외곽선이 강조되지 않은 면으로 표현했습니다. 살짝 거친 표면을 표현해 실제 스티커처럼 느껴집니다.

©카카오
©카카오

채팅창의 키보드 좌측 상단에 있는 토글 버튼을 눌러 미니 이모티콘으로 전환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 상품성과 사용성을 검토해 다양한 미니 이모티콘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합니다.

카카오톡의 가장 큰 매력이라 할 수 있는 채팅 경험이 한 단계 진화했습니다.

마치 다이어리를 꾸밀 때 사용하는 스티커를 쓰는 것 같은 느낌입니다. 2000년대 싸이월드를 꾸밀 때 사용하던 거친 느낌의 GIF도 떠오릅니다. 정말 ‘한국’적인 경험입니다. 다양한 환경에 사용하는 애플과 구글 같은 글로벌 서비스의 이모지 경험과 비슷해질 것 같네요.

©카카오
©카카오

카카오톡은 이미지로 감정과 메시지를 탁월하게 표현하는 경험으로 큰 사랑을 받은 대표적인 서비스죠. 최근 모회사와 그룹이 여러모로 시끄러웠지만 스마트폰 시대의 국민 앱으로 멋진 경험을 주는 카카오톡의 경험 디자인은 ‘역시’라는 생각이 드네요.

더 보기 및 출처

최근 소식

디자인 나침반 아카데미

최근 글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