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WWDC 2023: AR 헤드셋 애플 비전 프로 공개

드디어 애플 WWDC 2023이 열렸습니다. 소문만 무성하던 애플의 AR 기기 ‘애플 비전 프로’를 드디어 공개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새로운 visionOS, watch OS, iPad OS,macOS를 공개했고 애플이 만든 앱도 공개했습니다. 괴물 같은 M2 울트라 칩과 15인치 맥북 에어, 맥 스튜디오, 맥 프로를 공개했습니다. 수많은 업데이트 중 주목할만한 소식을 디자이너의 시선으로 정리했습니다.

👁️ 디자이너의 눈

애플 비전 프로 Apple Vision Pro

드디어 애플이 AR 해드셋 ‘애플 비전 프로 Apple Vision Pro’를 공개했습니다. M2 칩(및 R1 컴패니언 칩), 각 눈을 위한 4K 디스플레이, 손 제스처 입력 및 3D 사진을 허용하는 거의 12개의 카메라 및 센서를 포함하여 매우 강력한 사양을 갖춘 독립형 혼합 현실 헤드셋입니다. 3499달러부터 시작합니다.

visionOS HMD (Head Mounted Display) 방식으로 용두를 이용해 몰입도를 조정합니다. 이후 사용할 때는 별도의 기기 없이 눈, 손, 음성으로 제어합니다. 시선을 고정하고 두 손가락을 맞닿아 앱을 선택하고 손목을 까닥거려 스크롤할 수 있습니다. 말로 구체적인 제어를 할 수도 있습니다.

©Apple
©Apple

UX ‘EyeSight’라는 기능으로 사람 간의 소통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눈’을 볼 수 있게 설계했습니다. 기존의 HMD 기기는 불투명하게 가려져 소통이 차단된 인상을 주는데 구글 글라스와 메타 퀘스트의 중간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허리에 선으로 연결된 단말기를 차야하는 것은 아쉬운 경험입니다.

©Apple
©Apple
©Apple

Ethic Touch ID, Face ID 다음 세대인 Optic ID를 발표했습니다. 가장 개인적인 정보 중 하나인 ‘시선’을 다루는만큼 프라이버시와 보안을 강조합니다. 기기를 사용할 때 사진이나 비디오를 찍는지 알려주는 기능도 소개했습니다. 기업이 나를 감시한다는 느낌이 들지 않게 섬세하게 설계했습니다.

©Apple

Contents 아무리 멋진 기술이 있어도 즐길만한 킬러 콘텐츠가 없으면 큰 성공이 어렵습니다. 애플 티비+를 통해 콘텐츠에 많은 투자를 하기도 하지만 디즈니와 협업해 바로 디즈니 플러스의 콘텐츠가 제공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Apple

소프트웨어

New Feature

NameDrop iPhone을 가까이 대는 것만으로도 연락처를 공유할 수 있습니다. 애플의 강력한 공유 기능인 Airdrop에 기반해 동작합니다. 애플 워치도 가능합니다.

©Apple

Journal App 나의 삶에 대한 기록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사진을 이용해 내가 어떤 시간을 보냈는지 추억할 수 있었는데 이제 저널 앱을 통해 더 다양하고 풍성하게 추억할 수 있게 됐습니다. 올해 9월 출시 예정입니다.

©Apple

StandBy 아이폰을 탁상시계처럼 쓸 수 있습니다. 아이폰을 옆으로 눕히면 스마트 디스플레이로 바뀝니다. 충전 중일 때 자동으로 전환되며 시계, 홈 컨트롤, 날씨 등 다양한 위젯을 표시할 수 있습니다.

©Apple

watchOS

새로운 watchOS 10 위젯을 공개했습니다. 용두를 이용해 조작할 수 있습니다. 기존 iOS의 스택형 위젯과 비슷한 형태입니다. 용두를 돌려서 뒤에 있는 레이어가 앞으로 나오는 경험이 자연스럽습니다. 자신의 사이클 성과를 자세하게 추적할 수 있는 기능, 긴급전화를 할 수 있는 위치를 알려주는 기능, 마음 챙김을 위한 명상과 기분 측정 기능 등이 추가되었습니다. AirDrop 기반의 NameDrop을 워치에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pple

macOS sonoma

이제 데스크탑에도 위젯을 올려둘 수 있습니다. 위젯 갤러리에서 편하게 쓸 수 있는 위젯을 골라 배치할 수 있습니다. 배경화면과 조화를 이뤄 본래 하는 작업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에서 사용하는 위젯과 동일한 위젯으로 맥 생태계의 일관된 경험이 더 강화됩니다. 새로운 비디오 효과인 ‘발표자 오버레이’는 발표하는 화면 위에 발표자가 보이는 기능입니다.

최근 애플의 OS가 용도에 맞게 몰입할 수 있는 모드를 제공하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드디어 게임 모드도 신경 쓰기 시작했습니다. 칩셋 성능이 강화되면서 다양한 게임 타이틀을 이식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습니다.

©Apple
©Apple

하드웨어

맥북 에어 15인치 M2

가장 얇은 15인치 노트북이라 부릅니다. M2 칩을 사용하며 8 코어 CPU와 10코어 GPU를 사용합니다. 메모리는 최대 24GB, 스토리지는 최대 2TB까지 구성할 수 있습니다. MagSafe 충전기와 썬더볼트/USB-C 포트가 2개 있습니다. 1299달러부터 시작하며 기존 맥북 에어 14인치는 1099달러로 인하됐습니다.

©Apple

M2 맥 스튜디오

M2 Max와 M2 Ultra로 구성된 맥 스튜디오를 공개했습니다. M1 Ultra에 비해 CPU 성능 20%, GPU 성능 30% 향상됐습니다. 뉴럴 엔진은 40% 빠르며 최대 192GB 램을 구성할 수 있습니다. 1,999달러부터 시작합니다.

©Apple

맥 프로

애플 실리콘이 적용된 맥 프로 워크스테이션이 공개됐습니다. 예측하지 못 했던 제품이라 많은 사람들이 놀랬습니다. 전문가를 위한 최고급 컴퓨터로 M2 Ultra 프로세서로 구동됩니다. 24코어 CPU와 최대 76코어 GPU를 탑재해 기존 Intel 기반 Mac Pro의 기본 라인업보다 최대 7배 빠릅니다. 6,999달러부터 시작합니다.

©Apple

📕 에디터 노트

애플은 애플 비전 프로를 공간 컴퓨터라고 부릅니다. 역시 기술을 이용해 전달하는 가치를 표현하는 것을 정말 잘 한다는 생각이 듭니다. 갑자기 코지마가 등장해서 놀라우면서 반가웠네요. 애플이 게임에 더 신경 써줬으면 좋겠지만 여전히 갈 길은 먼 것 같네요. AR을 이용한 새로운 게임에 집중해 주면 좋겠다는 생각도 듭니다.

예상대로 시대는 점점 우리 신체 중심의 인터페이스로 변하고 있습니다. 거기다 새로운 문법인 Spatial UI가 성장하고 있습니다. 전세계 UX 대장인 애플이 참전했는데 과연 스마트홈이나 IoT처럼 될지 넥스트 모바일 UI가 될지 앞으로의 변화가 기대됩니다.

더 보기 및 출처

비슷한 글

최근 글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