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unway: 누구나 손쉽게 영화 CG 만들기

2018년부터 다양한 AI 소프트웨어를 개발한 Runway에서 다양한 스타일로 영상을 변환하는 AI 앱을 출시했습니다. Gen-1 AI 모델을 이용해 AI 비디오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웹앱과 iOS의 앱스토어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영상을 업로드하고 수채화나 목탄 그림 등의 스타일을 선택합니다. 4개의 미리보기 스타일을 확인하고 짧은 최종 영상이 라이브러리에 저장합니다. 결과가 완벽하진 않지만 필터로 렌즈에 막을 씌우는 느낌이 아니라 대상 자체를 바꿔버리는 경험이 재밌습니다.

Eye of Design

Gen-1은 아직은 결과물의 품질이 이미지 제작 AI보다 많이 떨어집니다. 다만 아직 클로즈 베타 테스트 중인 Gen-2가 더 기대되네요. Gen-2는 텍스트, 텍스트+이미지, 이미지+비디오 등 다양한 조합으로 영상을 만들 수 있습니다.

메시지를 이용해 영상을 만드는 도구는 많지만 특정 대상물에만 CG를 입히거나 전체 영상을 완전 새로운 질감으로 표현하는 기능이 영화를 제작할 때 사용하는 크로마키 CG 작업처럼 활용할 수 있어 보여 기대됩니다.

원본 ©Runway
생성 ©Runway
원본 ©Runway
생성 ©Runway
원본 ©Runway
생성 ©Runway

Editor’s Note

Everything Everywhere All at Once 시각 효과 팀이 다중 우주에 있는 장면을 만들 때 Runway의 기술이 큰 도움이 되었다고 합니다. 상당한 시간과 노력이 들어가는 CG 작업의 효율이 나아질 것으로 보이네요.

과거 메타와 구글 역시 Make-A-VideoImagen이라는 텍스트-비디오 생성기를 출시했습니다. 아직 3개 회사 모두 완전한 결과물이 나오진 않지만 발전 속도가 무섭습니다. 이미지를 리터칭하는데 AI가 많이 쓰이고 있는데 틱톡과 유튜브 시대에 맞춰 앞으로 크리에이티브한 영상이 많이 등장할 것 같네요.

원본 ©Runway
원본 ©Runway
생성 ©Runway

더 보기 및 출처

비슷한 글

최근 글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