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라노-코르티나 동계 올림픽 2026: 마스코트 티나&밀로 공개

2026년 밀라노-코르티나 동계 올림픽 및 패럴리픽의 공식 마스코트가 공개됐습니다. 1,600개의 공모작 중 공개 투표를 통해 북방 족제비 ‘티나’와 ‘밀로’가 마스코트가 되었습니다.

유쾌한 표정과 길쭉한 몸이 귀엽습니다. 눈과 같은 하늘색과 부드러운 갈색이 마치 마시멜로우 코코아 같습니다. 캐릭터 엠블렘은 마치 애니메이션 타이틀처럼 친근합니다.

©올림픽
©올림픽

이름은 ‘티나’는 코르티나에서 ‘밀로’는 밀라노에서 따왔습니다. 티나는 창의적이며 현실적인 성격의 소유자로 공연장에 가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녀를 대표하는 문장은 ‘꿈을 크게 가져라!’입니다.

©올림픽

패럴림픽 마스코트인 ‘밀로’는 몽상가입니다. 눈 속에서 노는 것을 좋아하고 악기를 발명하기도 합니다. 발 하나가 없지만 꼬리로 걷는 법을 터득했습니다. 그를 대표하는 문장은 “장애물은 그저 트램폴린이다”입니다.

©올림픽
©올림픽
©올림픽

마스코트 디자인은 초중고 학생들의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제작했습니다. 이탈리아 남서부 끝에 있는 칼라브리아 주에 위치한 ‘이스티투토 콤프렌시보 디 타베르나’ 재학생들이 디자인한 북방 족제비와 롬바르디아에 위치한 ‘이스티투토 콤프렌시보 사빈 디 세그라테’ 재학생들의 설강화와 최종 후보에 올랐었습니다.

©올림픽

북방 족제비 ‘티나’와 ‘밀로’가 마스코트가 되었지만 이스티투토 콤프렌시보 사빈 디 세그라테 학생들의 6개의 작은 설강화도 ‘플로’라는 이름으로 올림픽에 참여합니다.

©올림픽

더 보기 및 출처

최근 소식

디자인 나침반 아카데미

최근 글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