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루언트 2: 마이크로소프트의 새로운 디자인 문법

마이크로소프트가 플루언트 2 Fluent 2를 공개했습니다. 시스템, 플랫폼 수준의 큰 변화가 있으며 디자이너와 개발자가 사용할 수 있는 여러 킷을 제공합니다. Fluent 2 web, Fluent 2 iOS, Fluent iconography를 제공하며 안드로이드는 아직 준비 중입니다.

©Microsoft
©Microsoft

👁️ 디자이너의 눈

최근 마이크로소프트가 일관되게 유지하는 화려한 아트워크가 눈에 띕니다. 고휘도의 그라데이션과 글로시한 투명함이 합쳐져 미래적인 인상을 줍니다. 재생 플라스틱 같은 질감의 표면이 다른 미래적 묘사보다 더 앞으로 나아가는 느낌을 줍니다.

디자인 시스템은 UI 킷과 개발 킷을 제공합니다. 디자인 UI 킷은 중심이 되는 디자인 언어와 iOS, Web를 피그마 커뮤니티로 제공합니다. 아이콘 파일은 깃헙으로 제공하며 개발을 위한 자세한 사양은 스토리북이라는 서비스 링크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여러 가이드라인도 짧지만 단단합니다. 접근성을 가장 먼저 제안하며 시각 경험뿐만 아니라 다양한 상황에서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규칙을 제안합니다. 피그마에서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플러그인도 제공합니다. 콘텐트 디자인 장에는 사용자와 대화하는 방식에 대해 제안하며 디자인 토큰은 디자인 언어를 구성하는 방식에 대해 정리합니다.

©Microsoft
©Microsoft
©Microsoft
©Microsoft
©Microsoft
©Microsoft

📕 에디터 노트

따분하다고 생각했던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를 산뜻하게 개성적으로 뒤바꾼 이후로 점점 더 독보적인 비주얼 언어를 구축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앱을 얼핏 보아도 ‘이건 마이크로소프트 꺼네?’ 라는 생각이 듭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전 세계 수많은 사람이 사용하는 가장 대표적인 회사입니다. 이런 회사가 포용을 위한 디자인에 집중한다는 것은 반길만한 일입니다. 애플 역시 접근성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죠.

특히 인상적인 기억을 위한 비주얼 언어에 투자한다는 것도 좋습니다. 온 세상이 회색빛으로 무미건조하게 통일된 것보다 각자의 즐거움이 담긴 새로움이 삶을 더 풍성하게 만드리라 믿는데 마이크로소프트의 도전이 더 높은 곳을 향해 가면 좋겠네요.

더 보기 및 출처

비슷한 글

최근 글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