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손쉬운 사용 업데이트: 눈으로만 아이패드를 쓸 수 있다

애플이 지난 5월 15일 올해 하반기에 출시 예정인 손쉬운 사용 기능을 공개했습니다. 쓰기, 말하기, 듣기 등 신체를 이용한 기기 조작이 한결 더 쉬워집니다. 손쉬운 사용은 신체적인 어려움이 있는 사람을 위한 기능으로 시작되었는데 점차 모두가 사용할 수 있는 편리함으로 발전하고 있습니다. 손쉬운 사용 업데이트에서 새로운 인터페이스가 등장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최근 돌고 있는 루머처럼 오픈 AI와 애플이 협업한다면 시리로 더 많은 변화가 생길 것 같습니다.

눈 추적 눈만을 이용해 아이폰과 아이패드를 쓸 수 있습니다. 별도의 하드웨어 없이 애플의 기기만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눈만으로 물리 버튼, 스와이프, 기타 제스쳐를 쓸 수 있습니다. 기기 자체의 온디바이스 머신 러닝으로 작동해서 애플에 데이터가 공유되지 않습니다.

©Apple
©Apple

음악 햅틱 청각 장애나 난청이 있는 사용자가 탭틱 엔진으로 음악을 경험하게 합니다. 탭틱 엔진이 탭, 텍스쳐 등의 섬세한 진동으로 음악의 소리를 구현합니다. 애플 뮤직의 수백만 곡에서 작동하며 앞으로는 개발자용 API를 지원해 누구나 접근성을 높일 수 있게 할 예정입니다.

©Apple

음성 인식 시리에게 음성 단축어를 설정해 더 쉽게 복잡한 작업을 처리할 수 있습니다. Listen for Atypical Speech 기능은 뇌성마비, 루게릭병, 뇌졸중 등 언어 능력에 영향을 끼치는 질환을 사용자의 온디바이스 머신 러닝으로 말하기 패턴을 인식합니다.

©Apple

차량 모션 큐 차량에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를 쓸 때 멀미를 줄여줍니다. 몸은 움직이는데 화면은 안 움직일 때 감각의 충돌이 생깁니다. 점이 움직이면서 콘텐츠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다만 차량을 운전하면서 콘텐츠를 봐야 할까 싶네요.

©Apple

이외에도 카메라로 대상을 확대해서 보는 확대 모드에서 읽기 도구 모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점자 화면 입출력 방식, 텍스트를 입력할 때 원하는 크기와 스타일로 글자를 확대해 주는 Hover Typing, 실시간 말하기와 실시간 자막 등을 제공합니다.

©Apple
©Apple

더 보기 및 출처

디자인 나침반 뉴스레터

매주 화요일 아침, 16년 차 디자이너가 큐레이션한
영감을 주는 뉴스, 트렌드, 아티클을 모아보세요.

최근 소식

디자인 나침반 아카데미

최근 글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