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톡 리브랜딩: 꼭 필요한 만큼의 변화

채널톡이 리브랜딩했습니다. 해외 진출을 위해 올인원 AI 비즈니스 메신저 ‘채널톡’의 브랜드 정체성을 개편했습니다. ‘비즈니스와 고객을 더 가깝게 연결한다’라는 미션을 달성하기 위해 심볼과 로고의 형태를 바꾸었습니다. 곧 출시하는 AI 기능과 함께 글로벌 B2B SaaS로서 입지를 강화합니다.

©채널톡

심볼은 눈에서 입으로 바뀌었습니다. 눈의 움직임이 강조된 이전 심볼은 캐릭터 같은 느낌이 강했는데 입은 채팅 서비스라는 인상이 듭니다. 말풍선에 점이 2개 찍힌 형태가 작은 크기에서는 얼굴과 눈이라고 인식하기 어려웠는데 입 모양은 인식하고 식별하기 좋아졌습니다.

©채널톡

배경은 원형에서 꼭지점이 둥근 스쿼클 형태로 바뀌었습니다. 색은 자주색에서 보라색으로 연결되는 그라데이션에서 단색으로 바뀌었습니다. 조금 더 밝고 가벼운 보라색이 되었습니다.

서체는 굵고 단단하게 바뀌었습니다. 프리텐다드와 비슷한 인상인데 획끝에 채널톡만의 곡선과 굴림이 적용되었습니다. 해외에서도 동일한 인상으로 소통할 수 있게 한국어, 일본어, 영어 워드마크도 추가되었습니다.

©채널톡

회사와 고객을 연결하기 위한 브릿지로의 도약을 담은 간결한 리브랜딩입니다. 이번 변화로 AI 챗봇 ALF는 귀여운 친구에서 침착한 비서의 느낌으로 바뀐 것 같습니다. 채널톡은 고객 메신저 뿐만 아니라 전화, 서포트봇, 회사 메신저, 고객 관리 도구 등 다양한 제품을 만들었습니다. 전체가 마치 하나의 제품처럼 느껴지는 유려한 디자인 문법이 일관되게 잘 적용되어 있죠. 앞으로도 포근한 느낌을 주는 채널톡의 그라데이션처럼 인간적이면서 유용한 소통의 다리가 되어주기 바랍니다.

©채널톡
©채널톡
©채널톡
©채널톡

더 보기 및 출처

최근 소식

디자인 나침반 아카데미

최근 글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