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퍼스트 슬램덩크: 역사에 길이 남을 완벽한 표현력

더 퍼스트 슬램덩크는 원작의 산왕공고와의 인터하이 32강전을 담았습니다. 큰 틀은 비슷하지만 세부적인 연출이나 스토리텔링이 다릅니다. 영상이기 때문에 가능한 멋진 연출과 스토리텔링이 놀랍습니다. 언더독인 북산이 3연패 챔피언 산왕에게 도전하는 전설적인 경기에 정신 없이 몰입하게 됩니다.

©Toei Animation

극적으로 시련을 극복하는 다른 캐릭터와 다르게 ‘송태섭’은 자신보다 뛰어난 선수를 상대로 기복 없는 모습을 보여줬었습니다. 상대적으로 주목받지 못했던 캐릭터인 ‘송태섭’의 관점으로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습니다.

©Toei Animation

원작자의 화풍을 그대로 옮긴 표현이 놀랍습니다. 인물과 배경 묘사와 옅은 수채화 채색법을 거의 완벽하게 재현했습니다. 2D와 3D을 혼합했습니다. 3D로 만화책 속 인물을 재현하면 밀납인형처럼 보일 수 있는데, 이질감 없이 캐릭터의 특징과 화풍이 자연스럽게 표현됐습니다.

가슴을 두근거리게 하는 베이스 음과 함께 연필 스케치와 등장하는 선수들의 모습은 마치 만화책에서 실제 세상으로 나오는 듯 합니다. 시끄러운 경기장의 함성 소리와 거친 숨소리, 디테일하면서 역동적인 선수들의 움직임, 나 역시도 숨가쁘게 따라가기 바쁜 속도감이 마치 경기를 눈 앞에서 보고 있는 것 같습니다.

©Toei Animation

영상에 더 몰입할 수 있는 더빙판을 추천합니다. 매력적인 캐릭터 스케치 포스터, 슬램덩크 원작 개그 버전 피규어, 타월, 키홀더, 저지 등 굿즈도 매력적이니 살펴보세요.

더 보기 및 출처

비슷한 글

최근 글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