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디자인 씬의 의미 있는 툴의 변화

2020년의 디자인 씬에서 의미가 있었던 변화들 디자이너가 다루는 여러 툴의 의미 있었던 변화에 대한 Roman Kamushken의 글입니다.

설치가 필요 없고 누구에게나 url만 공유하면 기획자-디자이너-개발자가 쉽게 협업할 수 있는 Figma, 브레인 스토밍 툴로 압도적인 점유율을 보여준 Miro, 프로토타이핑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한 ProtoPie가 눈에 띄네요. 오랫동안 큰 변화가 없었던 Sketch 천하가 저물고 있고 다양한 툴들이 약진하고 있네요. 2021에는 어떤 흥미로운 진화가 있을지 궁금해지는 한해 입니다 🙂

https://kamushken.medium.com/significant-releases-of-2020-on-a-design-scene-8dee1015f46b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